where

 .

ㅇㆀ씨 지금 어디에 있소.

현대 민주사회에서의 대통령은 국가를 대표하는 등의 막강한 권한을 갖고 있지만 그 권한의 근본은 국민의 선출에 근거합니다.

담임 목사로 호칭되는 직책도 신령한 직책이지만 그 뿌리는 성도들의 결의를 거쳐 노회의 절차를 통하여 위임된 직책입니다.
물론 우리가 보지 못하는 하나님의 “하심” 이 작용한 것은 기본이지요.
그래서 우리 성도들은 담임목사를 잘 모셔야지만 담임목사도 성도들을 잘 섬기고 모셔야 합니다.

그 담임목사의 가장 중요한 업무 중에 하나가 주일 설교라고 봅니다. 그런데 2016.01.24.에는 다른 분이 와서 설교를 했습니다.
왜 무슨 이유로 설교를 하지 못했습니까? 개인적 사유인가요? 교회의 공적 사유인가요?

담임목사가 출장으로 설교를 하지 못할 때는 성도들에게 사전에 광고형태로 보고하여야하고 그렇게 할 수없는 긴급한 경우에는 최소한 당회 회원들에게라도 그 사유를 말하고 양해 하에 가는 것입니다. 그리고 개인일로 출장 시에는 대리 설교자에게 지급되는 사례비는 담임목사가 부담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지금이 어느 때요. 위임에 관한 재판 선고일이 임박하고, 해외에서 목사안수 문제로 여러 이야기가 있는 이때에 갑자기 설교를 하지 않고 다른 분이 설교를 하면 혹시 그 곳에 가서 무슨 조치가 필요한 일이 생기지 안했나하는 의구심이 생기게 마련 아닙니까?

어떤 대학 박사학위에 대한 뒷말이 무성할 때는 우리교회 K목사가 그 곳에 임무를 알 수 없는 출장인지 여행인가로 두번 다녀온 적이 있었는데
지금 목사 위임 문제가 있는 이때에 담임목사가 설교를 다른 사람에게 맡기고 하지 않으니 우리는 내용은 알 수 없지만 그 일이 더욱 중요해서 ㅇㆀ씨가 직접 그 일연의 사안을 해결하기 위하여 해당지역에 수습차 가지 안했나 하는 의구심이 드는 것은 어찌 할 수가 없네요.

우리는 왜 이렇게 의혹투성이의 담임을 모셔야 하는지!
하나님께서는 이일로 우리에게 무엇을 가리켜 주시려하는지 알 수 없습니다.

ㅇㆀ씨 한마디로 묻습니다. 무슨 일로 어디에 갔습니까?

.

가져온 곳 : 카페 >사랑의교회 회복을 위한 기도와 소통 네트워크(사랑넷)|글쓴이 : 김두종| 원글보기
.